line
Updated. 2018-11-20 15:13 (화)
통영시, 해수부 공모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유치확정
통영시, 해수부 공모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유치확정
  • 보도자료 / 통영시청
  • 승인 2018.10.2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150억원으로 수산식품산업 거점센터 신축
단순 가공산업을 고차 가공산업으로 고도화하여 고부가 창출

통영시(시장 강석주)가 해양수산부에서 공모한 「2019년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조성사업」유치를 확정했다. 이로서 민선 7기 강석주 통영시장의 핵심공약사항인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이 계획대로 차질 없이 이행된다.

도산면 법송 매립지 지구단위계획구역 내에 신축될 수산식품산업 거점센터는 사업비 150억원으로 2019년에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를 거쳐 2020년 착공하여 2021년 상반기 중 완공을 목표를 추진된다.

통영시에서는 연간 25만톤의 수산물이 생산되고 이 중 수산물 가공품 생산량은 3.5%인 9,000천톤 가량인데, 이마저도 원형동결 냉동품이 95%를 차지하는 단순 가공산업이 주를 이룬다. 냉동품, 건조품 등 단순가공산업은 성수기에 집중되는 특성상 양질의 일자리와 고부가 창출에 한계가 있다. 통영시는 수산식품산업 거점센터를 조성해서 완전가공식품 연구개발, 시제품 및 완제품 생산, 마케팅 지원 등으로 통영시 수산물 가공산업을 고도화하는 거점기관으로 활용한다.

2020년 완공될 수산식품산업 거점센터는 지상 3층으로 계획하고 있는데, 시설물  주요용도를 살펴보면 먼저, 수산식품 생산 가공실이 조성된다. 연구 개발기능을 겸하는 이 공간은 HMR(가정간편식), 과열증기, 프로톤 동결기, 찜팩 포장기 등 첨단 수산가공식품 생산/가공/포장설비를 갖추고 시제품 및 완제품을 생산지원하여 수산물 생산가공업체들의 설비투자 부담을 줄여준다는 계획이다.

또한, 통영시 수산물 가공산업의 외연확대를 위해 임대형 가공공장도 조성한다. 거점센터 내에 150평~200평 규모의 공간 5~6실을 구축해서 수산물 가공업체를 유치하고, 인규베이터형 사무공간도 조성해서 스마트한 벤쳐 창업유도하여 거점센터 내 연구 개발실 및 생산 가공실 공유하는 등 신생업체의 수산물 가공산업 진입장벽을 낮추어 통영시 수산물 가공산업을 집중 육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일주 2018-10-29 20:21:02
이 사업은 강석주 시장이 신청한게 맞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