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Updated. 2019-06-21 23:26 (금)
통영케이블카에 양(羊) 사원 입사! 이색 체험 눈길
통영케이블카에 양(羊) 사원 입사! 이색 체험 눈길
  • 미디어스 통영
  • 승인 2019.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 상상양떼목장 업무협약 체결, 양 쉼터 조성
양 명예사원 이름 공모이벤트 진행

"통영케이블카 양 쉼터 조성! 케이블카를 타고 즐기는 양 체험도 하고"

통영케이블카가 또 하나의 아이디어 이벤트를 선보인다. 케이블카 하부역사에 양 쉼터를 조성해 케이블카를 타며 양을 보기도 하고 직접 먹이도 주는 체험도 해볼 수 있다.

통영관광개발공사는 지난 6월초 케이블카 하부역사에 '양 쉼터'를 조성했다. 남해 상상양떼목장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공사는 양을 분양 받고 상상양떼목장의 전문가로부터 사육 기술을 지원 받아 양 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케이블카 고객은 양에게 직접 먹이를 주고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등 체험의 기회를 갖는다.

통영케이블카 측은 "양에게 통영케이블카의 홍보와 고객 서비스를 담당하라며 명예 사원증을 발급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어 "케이블카를 타고 미륵산으로 올라가면 우리나라 100대 명산인 미륵산과 한려수도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즐길 수 있는 통영케이블카의 정체성을 바탕으로, '자연 속에서 만나는 동물'이라는 컨셉으로 시작된 양 쉼터 아이디어는 쉽게 동물을 접할 수 없는 요즘 어린이들에게 자연 속에서 동물을 접할 기회를 제공하는 의미가 크다"며 "개장 행사에 초청된 통영시내 유치원생 어린이들은 케이블카를 타러왔다가 만난 양들이 무척 신기하고 귀엽다며 즐거워했다"고 덧붙였다.   

통영관광개발공사는 12일부터 공식 SNS를 통해 양 이름 공모이벤트를 진행하여 양들이 사랑스러운 이름으로 불려질 수 있도록 이름을 지어줄 계획이다.
 
김혁 사장은 "가족들과 연인들이 나들이 다니기 좋은 계절에 볼거리와 함께 통영케이블카에서 특별한 체험을 즐길 수 있는 이벤트를 준비했다. 자연도 만끽하고 동물과 교감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통영관광개발공사는 지난 2월 통영케이블카 상·하부역사에 고양이 급식소를 설치해 길고양이를 돌보는 등 직원들이 직접 동물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