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Updated. 2019-08-20 18:34 (화)
통영시, ‘제1회 섬의 날’ 기념행사 다채롭게 열려
통영시, ‘제1회 섬의 날’ 기념행사 다채롭게 열려
  • 보도자료
  • 승인 2019.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8월 8일 ‘섬의 날’ 행사 통영시 주관 행사 마련
소매물도에서 바라본 등대섬.
소매물도에서 바라본 등대섬.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오는 8월 8일 섬의 날을 맞아 '제1회 섬의 날' 행사를 다채롭게 펼친다.

8월 8일 오전 11시부터 통영시민문화회관에서 개최하는 기념식에서는 아름다운 섬의 비경과 섬의 역사․문화, 섬사람들의 애환을 담은 '섬 다큐멘터리' 상영과 섬 발전에 기여한 시민들에 대한 표창, 통영 섬 선언문 채택 등이 진행되며 통영 출신 김성우 작품의 '돌아가는 배'(연출 손진책, 배우 김성녀)를 특별 공연한다.

이 외에도 대국민 통영섬 체험 성큼섬큼(8.2~8.16. 연대도·만지도 일원), 섬 사진전 '당신에게 섬 展'(8.7.~8.14, 해미당갤러리), 섬 관광객 게릴라 이벤트(8.8, 통영여객선터미널)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특히 8월 7일부터 8월 14일까지 해미당갤러리에서 열리는 제1회 섬의 날 기념 강제윤 섬 사진전은 섬의 아름다움과 섬에 깃든 문화, 역사 자원의 가치와 수백, 수천년 섬을 지켜온 섬 사람들의 삶의 모습을 재조명해 섬에 대한 이해의 지평을 넓히기 위해 마련됐다.

통영시 관계자는 "섬은 저마다 고유한 생태․문화․역사․관광자원을 가지고 있다"며 "때묻지 않은 자연과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섬의 특성과 고유자원을 활용해 섬 생태계를 구축하고, 주민이 살고 싶은 섬, 관광객들이 가고 싶은 섬을 만드는 등 해양관광, 섬 관광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한민국 정부는 삶의 터전이자 소중한 자원인 섬의 가치를 국민들이 공감하고 미래 세대에게 오롯이 물려주기 위해 8월 8일로 '섬의 날'로 지정했으며, 정부주관 '제1회 섬의 날' 행사는 '만남이 있는 섬, 미래를 여는 섬'이라는 주제로 오는 8월 8일 목포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